***고성환경산업(주)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.***
Home > 뉴스 .


|  37  | 2/4     
kosung 

"휴대전화 전자파 인체 영향없다"


대학연구팀 연구결과… "송신소, 기지국 주변도 암과 상관없어"

휴대전화 전자파가 인체에 아무런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는 국내 연구진의 조사결과가 나왔다.

또 송신소와 이동통신기지국 주변 주민들이 백혈병과 악성 림프종, 뇌암 등에 걸릴 수 있다는 어떤

증거도 발견되지 않았다는 연구결과도 공개됐다.

서울대 의대 서정선 교수팀과 단국대 하미나 교수팀 등 대학연구팀은 8일 오전 서울교육문화회관에서

열린 `전자파 인체영향 연구결과 발표회'에서 이같은 조사결과를 공개했다.

한국전자통신연구원과 전자파학회 등이 공동 주최하고 정보통신부와 이동통신 3사가 후원한 이번

발표회에서 서 교수팀은 생쥐를 대상으로 한 연구결과 인체에 대한 전자파 영향은 없는 것으로

파악됐다고 밝혔다. 이는 그러나 휴대전화 이용이 10대 청소년들의 조기노화를 촉진할 가능성이 있다는

의견을 제시한 일부 해외 연구팀들의 조사결과와 배치되는 것이어서 주목된다.

서 교수팀은 이날 셀룰러, PCS 대역 전자파에서 생쥐를 대상으로 전신 및 국부노출장치를 이용,

일반 병리적 증상과 발암성, 암 촉진성 여부, 스트레스 반응, 유전자 발현 등에 관한 연구를 실시했으나

아무런 영향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. 다만 전자파가 유전자 발현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에

대해서는 향후 지속적인 연구가 필요하다고 서 교수팀은 설명했다.

고려대 최재욱 교수팀도 휴대전화 전자파의 인체 영향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 전자파 노출이 뇌종양에

의미있는 영향을 미친다는 아무런 증거를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혔다.

최 교수팀은 또 연세대 김덕원 교수팀과 공동으로 휴대전화 전자파 노출 이후의 DNA 영향과 면역기능

변화를 관찰한 결과 일부 DNA와 면역지표에 다소 차이가 관찰됐으나 실험방법에 있어서의 스트레스 등

전자파 이외의 다른 변수영향이 작용했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말했다.

또 원자력의학원 이윤실 박사팀은 모니터와 일부 가정용 유도 가열장치 등에서 나오는 20㎑ 대역

자기장 노출에 대한 동물 및 세포실험에서 자기장 노출이 유방암과 폐암, 태아 기형성에 아무런 관련이

없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.

실험용 쥐를 이용한 이번 연구에서는 또 세포사 및 소핵형성에도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

파악됐다고 이 박사팀은 설명했다.

단국대 하미나 교수팀은 한국전자통신연구원과 공동으로 송신소 주변 주민들의 전자파 노출량을 정밀

분석, 소아 백혈병과 악성 림프종, 뇌암 등 환자군과 대조군을 비교 연구한 결과 아무런 관계가 없는

것으로 조사됐다고 나타났다고 밝혔다.

♠ 출처 : 연합뉴스 김권용 기자 kky@yna.co.kr (2004. 12. 08)


    환경련 `지구촌 10대 환경뉴스' 선정

kosung

   우포늪, 겨울철새 군무로 장관

kosung


Copyright 1999-2022 Zeroboard / skin by ZZONGA